통영 타이라바와 완도 지깅낚시 (2부)

side/side-left

최근글


새댓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

[ 낚시인 : 조행기 ]

 

 ● 물고기 낚은 이야기, 못 낚은 이야기 등 출조 다녀오신 이야기를 올리는 곳입니다.
 ● 사진 파일 첨부가 가능합니다.
 ●
지난 조행기도 등록이 가능합니다.

 

통영 타이라바와 완도 지깅낚시 (2부)

2 마이다스의발 1 1,927 2017.11.16 16:08

 

통영에서 완도까지 3시간 30분 정도 걸립니다. 다행히 길이 잘되어 있지만, 멀 긴 머네요.

 

낚시 인생 얼마 되지는 않았지만, 처음으로 남해 서부권에서 낚시를 하는데 과연 좋은 기억을

 

남길지 기대가 됩니다.

 

저녁 9시에 숙소에 도착해서 식사하러 시내로 갑니다. 낚시 이야기 꽃을 피우면서, 맛있게

 

고기랑 밥을 먹고 내일 있을 대물부시리 만나기 위해 일찍 잠자리에 듭니다.

 

다음날 아침 4! 다들 잠이 덜 깬 몽롱한 상태에서 다들 옷을 주섬주섬 입습니다.

 

5시에 빅마마피싱샵에 들러서 명부 적고 선장님과 인사 후 짐을 실으러 배로 갑니다.

 

오늘 선수는 총 9명이네요. 거의 대부분 대전 위쪽 지방인 조사님이 많으시네요.

 

450c5470aa4682fff922d165ae88a49b_1510814073_47.jpg
 

오늘의 채비

 

로드 : NS 허리케인 슬로우 지깅 B-68/H3R

: 오세아 지거 1500HR

라인 : 묻지마 PE 3, 선라인 쇼크시스템 50LB

지그 : COH KnifeEmperor(IW, PIW, KIW) 180g, 200g 정어리 색상위주로 사용합니다.

HOOK : 샤우트 3/0

 

450c5470aa4682fff922d165ae88a49b_1510814133_52.jpg

낚시 도중 찍었는데 바늘이 없어졌습니다. 대삼치가 끊어 간걸로 추정이 됩니다.
450c5470aa4682fff922d165ae88a49b_1510814133_74.jpg 

 

사수도에서 미터급 조과가 꾸준히 나온다고 하니 기대감이 엄청 부풀어 오릅니다.

 

완도에서 좋은 기억을 남기기 위해!

450c5470aa4682fff922d165ae88a49b_1510814261_93.jpg

주위 배는 전혀 없고, 날씨도 추운 것 외에는 끝내 줍니다. 일단 먼가가 큰 것 들이

 

우글우글 할 것 같은 분위기를 갖춰져 있습니다. 와우! 사수도 포인트는 안경섬이나 홍도보다

 

수심이 그리 깊지는 않네요. 1시간 정도는 소강 상태를 보이며, 집어를 열시히 해봅니다

 

저희 일행은 선수에서 흔들었지만, 첫 고기는 선미에서 나옵니다.

 

그 때부터 팔이 안보일 정도로 저킹을 시작합니다.

 

역시 제일 잘하시는  준프로급 일행 형님이 첫수를 올립니다.

 

450c5470aa4682fff922d165ae88a49b_1510814869_55.jpg

 

앗 삼치네요.

이후 방어 몇마리 잡았는데 사진을 찍지 못했습니다.

그 뒤 제가 입질을 받습니다. 항상 느끼는 거지만, 입질인지를 모르고 지나갈때가 많은데
 
정확한 입질 타이밍을 잘 모르겠네요. 전 그냥 저킹하다가 먼가가 무거우면 챔질을 하는데
 
이렇게 하는 것이 맞는 건지 모르겠네요. 어쨌든 두세번의 훅킹시도 후 랜딩에 들어갑니다.

 

역시 바닥에서 입질 받은 상태가 무지하게 힘을 쓰네요. 옆사람과 엉키지 않기위해 드렉을
 
꽉 쪼우고 강제 집행에 들어갈려고 하니 선장님이 그냥 드렉 풀고 편안하게 하시라고 합니다.
 
드렉을 꽉 잠그나 안 잠그나 드렉 풀리는건 똑같네요. 몇 번의 실랑이 끝에 올려보니
 
70이 쪼금 안되는 방어가 나옵니다. 왠 쪼매난 녀석이 힘을 이렇게 쓰는지......

 

450c5470aa4682fff922d165ae88a49b_1510815121_16.jpg
450c5470aa4682fff922d165ae88a49b_1510815121_45.jpg
 

미터급 힘은 얼마만한지 그냥 상상만 하는 걸로......

갈무리 하고 다시 광속 저킹을 합니다. 여기저기서 방어가 따문따문 올라오다가 어느순간
 
삼치만 올라오기 시작합니다. 배에 오른 분들이 삼치에게 메탈이 털리는 일이 빈번하게
 
일어납니다. 올해는 치가 붙는 고기들이 호조황이네요. 삼치, 갈치, 한치등 많이 나올 때
 
잡아야하는데.... 다들 삼치 한 마리, 방어 한 마리씩 올립니다

이번 원정대장님이 히트 했다가 털리고 다시 히트를 합니다. 편안하게 랜딩을 하길래
 
사이즈가 작은줄 알았지만, 올려보니 주위사람들이 환호성을 지를 만한 사이즈가 올라옵니다


450c5470aa4682fff922d165ae88a49b_1510815206_49.jpg
450c5470aa4682fff922d165ae88a49b_1510815206_75.jpg

무려 미터 10 이빨도 무시무시하네요.

 

이제 사수도도 소강 상태를 보여서 여서도로 움직입니다. 사수도에서
 
여서도 배로 30분을 더 가네요. 우선 점심 식사를 하고 포인트로 이동합니다.

 

450c5470aa4682fff922d165ae88a49b_1510815285_55.jpg

 

 

갯바위에서 낚시하는 분도 계시고 보팅하러 오신분도 몇 명 보입니다.
 
여서도 포인트는 사수도 보다 더 낮은 수심이 형성되어 있습니다. 10~15미터 권?

여서도는 대부분 파핑 포인트라고 합니다.


450c5470aa4682fff922d165ae88a49b_1510815339_7.jpg

  
정조 시간이 다가오면서 서서히 물이 죽어 가기 시작하니 쏨뱅이가 물고 늘어 집니다.

 

 

다른 일행분이 타이라바 장비를 꺼내어 들고 다운샷 채비를 하는 것을 보고
 
저도 타이라바 장비로 쏨뱅이 잡을 요량으로 타이라바 채비를 합니다.
 
타이라바 채비는 어제와 마찬가지로 COH 유동식타이라바 60g(RED 헤드)TAKO.Q(RED)
 
채비해서 흘립니다. 핸드폰 밧데리 사망으로 사진은 찍질 못했네요.

바닥에서 살살 고패질을 하다가 무언가 걸린듯한 느낌이 들어 재빠른 챔질과 동시에 릴링에
 
들어갑니다. ........고기는 아닌 것 같은데 먼 가 걸려있네요. 물먹은 비닐인가?


로프를 걸었나? 생각했지만 올라온 것은 문어!


450c5470aa4682fff922d165ae88a49b_1510815982_89.jpg

 

아니 TAKO웜 채비에 문어? 문어가 문어를 먹던가????? 붉은색이라 먹힌 건가?

빅마마호 선장님도 문어는 처음 올라온거라고 하더군요. 전날 타이라바에도 갑오징어가
 
올라오더니 문어까지 타이라바가 만능 낚시인건 분명합니다.

여서도에는 이렇다 할 입질이 없어서 이동중 잠시 누웠는데 눈떠보니 완도항입니다;;;;;
 
타임머신을 탄 기분;;;
 
항에 도착해서 일행들에게 물어보니 여서도에서는 물이 안가서 입질 자체가 없어다고 하네요.
 
완도에서 잔잔한 손 맛은 봣으니 반은 성공한 셈이네요.
 
잡은 고기 손질하고, 일행과 같이 밥먹고, 거의 4시간에 걸치 집으로 돌아왔습니다.
 
역시 조행은 힘들면 힘들수록 기억에 남는군요. ㅎㅎ
 
구매좌표 : http://storefarm.naver.com/gkum

 

 

 

 

Author

Lv.1 1 마이다스의발  가입회원
5 (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댓글(PC용)

재비설명. 다양한어종. 어마어마한 대삼치 눈팅 잘하고 갑니다 수고 하셨음니다.
번호 포토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
451 갯바위 며칠 만에 찾은 완도권 `청산 감성돔` 1 노스윈드 11.15 2 0 0
450 갯바위 가을 황금기, 전유동과 함께 한 초등의 감성돔 1 노스윈드 11.06 21 0 0
449 선상배 무늬 오징어는 팁런이 대세 ~~ 1 뱀모기 10.10 35 0 0
448 선상배 여수 무늬오징어 선상 팁런 낚시 다녀왔습니다. 연도 안도 금오도 찍고 .... 1 뱀모기 09.25 55 0 0
447 선상배 8월의 마지막주 금요일에 군산권 타이라바 다녀왔습니다. 댓글+1 1 폭주기관차 09.05 84 0 0
446 갯바위 벵에돔 비박 도보낚시, 거제도 여밭 속으로 1 노스윈드 07.28 134 0 0
445 선상배 구미피싱클럽 상반기 정출(Feat. 마스터호) 1 구미바다편조사 06.20 118 0 0
444 갯바위 똥 바람과 너울속에서 벵에돔 낚시 1 뱀모기 06.18 161 0 0
443 갯바위 나드리호를 이용한 욕지도 벵에돔 낚시 1 발전 06.16 155 0 0
442 갯바위 벵에돔 신병 훈련소 1 노스윈드 06.11 158 1 0
441 갯바위 여수 소리도 벵에돔 멋진 손맛 1 노스윈드 05.29 175 0 0
440 갯바위 거제 서이말 개랑골 벵에돔이 바글 바글 1 뱀모기 05.23 187 0 0
439 갯바위 뱅크러쉬와 함께한 5월 매물도 정출과, 거문도 낚시 1 발전 05.13 198 0 0
438 갯바위 거제 구조라 서이말 벵에돔 다녀왔습니다. 1 [부산]신세계 05.10 160 0 0
437 갯바위 지세포 벵에돔 다녀왔습니다. 1 [부산]신세계 04.23 173 0 0
436 갯바위 선라인FG 경남지부 정출 다녀왔습니다. 1 선라인 04.19 172 0 0
435 갯바위 팀푸가 4월 정기출조 (http://www.ifuga.kr/) 1 운빵이 04.15 131 0 0
434 갯바위 거제도 구조라 벵에돔낚시 댓글+1 1 [부산]신세계 04.03 487 0 0
433 갯바위 용초도 감성돔!! 1 [부산]신세계 04.03 150 0 0
432 갯바위 2019년 "선라인FG 시조회" 1 선라인 03.28 117 0 0
431 갯바위 비진도를 다녀오다!! 1 [부산]신세계 03.23 102 0 0
430 선상배 팀_구라 정기출조 다녀왔습니다 1 나도그립다 03.21 124 0 0
429 갯바위 팀푸가 시조회 및 3월 정기출조 (http://www.ifuga.kr/) 1 운빵이 03.19 128 0 0
428 갯바위 2019년 선라인FG 경남지부 첫 정출~~~^^ 1 선라인 02.18 171 0 0
427 갯바위 팀푸가 2월 정기출조 (http://www.ifuga.kr/) 1 운빵이 02.11 167 0 0
426 갯바위 2019년 첫 출조의 추억+1 1 통영무빵맨 01.08 174 0 0
425 갯바위 날이 않좋아서 찾아간곳!! 1 [부산]신세계 2018.12.31 183 0 0
424 갯바위 2박3일~대마도조행.2 1 폭주기관차 2018.12.28 276 0 0
423 갯바위 다녀왓습니다~대마도 1 폭주기관차 2018.12.26 198 0 0
422 선상배 밤뽈 털털이 1 ll세상속으로ll 2018.12.25 190 0 0
Right side menu

상담신청하기

메일문의하기

CS Center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